2022 The best year for South Korea in LoL esports banner

2022년: LoL e스포츠에서 대한민국 최고의 해

리그 오브 레전드는 항상 한국에서 가장 큰 e스포츠 중 하나였습니다. 국내 e스포츠계는 13년 된 게임임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번창하고 있습니다. 게임의 성공은 게임의 역사, 해당 국가에서 게임의 정상성 및 발전된 문화에 기인할 수 있습니다.

2022년은 한국이 리그오브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에서 한국 팀 2개와 결승 진출을 이뤄낸 중요한 해다. 이번 대회 약체 DRX가 우승후보 T1을 꺾었다.

2023년 리그 오브 레전드 팀에 대한 베팅을 기대하고 있다면 한국 팀은 펀터를 위한 최고의 비트코인 도박 사이트 인 Sportsbet 과 같은 베팅 플랫폼에서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었 습니다. League of Legends 베팅에서 승리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한국의 e스포츠 장면과 그들이 게임을 지배하는 방법에 대한 개요는 다음과 같습니다.

한국이 리그 오브 레전드에서 강자인 이유는?

한국인은 항상 e스포츠계에서 큰 선수로 인식되어 왔습니다. e스포츠의 초기 붐을 일으킨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것에 영향을 미친 수많은 요인이 있습니다. 여기에는 해당 국가의 게임 역사가 포함됩니다.

한국은 항상 경쟁 게임의 선두에 있었습니다. 90년대에는 현대 PC방이라고도 알려진 PC방이라는 작은 게임 환경에서 많은 사람들이 경쟁했습니다. 그들의 재능을 키운 가장 큰 게임 중 하나는 Blizzard의 Starcraft입니다.

거기에서 문화가 성장하기 시작했고 국가의 표준이되었습니다. 이것은 많은 선수들이 자유롭게 플레이하고 몇 시간 동안 연습하는 데 도움이 되었습니다.

역사적, 문화적 차이는 오늘날의 리그 오브 레전드 장면에서 한국에 차이를 만들었습니다. 이것은 그들이 전반적으로 미친 e스포츠 재능을 생산하는 데 도움이 되었습니다. 지역마다 훌륭한 선수들이 있지만 한국은 이러한 차이 때문에 게임에서 1위를 차지했습니다.

2022년 대한민국 리그 오브 레전드 상위 4개 팀

언급했듯이 2022년은 리그 오브 레전드 현장에서 한국에게 놀라운 해였습니다. DRX의 우승으로 축구 배팅 을 하는 펀터들은 팀을 주시하고 있습니다. 큰 상금을 받고 싶다면 다음 상위 4개 한국 팀에 베팅하십시오.

T1

이전에 SKT1으로 알려진 T1은 지속적으로 리그 오브 레전드 팀의 표준을 설정해 왔습니다. 여러 차례 게임에서 자신의 재능을 입증했기 때문에 스포츠 베팅 사이트에서 꾸준히 사랑받는 이유입니다.

최고의 이벤트 중 하나인 최근 2022년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에서 2 위를 차지했습니다 .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팀 중 하나로 현장에서 누구나 아는 이름으로 남아 있습니다.

팀에서 가장 눈에 띄는 선수로는 ‘구마유시’ 이민형, ‘케리아’ 류민석, ‘페이커’ 이상혁이 있다. 게임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해온 그들은 토너먼트에서 T1을 유리한 지점에 배치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습니다.

DRX

대다수는 DRX가 2022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을 차지할 것이라고는 예상하지 못했습니다. LCK 2022 서머 시즌부터 와일드카드였다. 이전에 DragonX로 알려졌던 그들의 Worlds에서의 승리는 그들의 탄탄한 라인업에 기인할 수 있습니다. ‘제카’ 김건우와 ‘데프트’ 김혁규는 팀을 승리로 이끈 핵심 로스터였다.

틀림없이 이 두 가지는 시리즈에서 팀의 성능에 가장 큰 영향을 미쳤습니다. Zeka는 Worlds에서 최고의 미드라이너로 불렸으며 Zeka는 경쟁에서 많은 ADC를 능가할 수 있었습니다.

롤드컵을 향한 여정은 DRX에게 순조로운 여정처럼 보일 수 있지만, 그 과정에서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습니다. 메타가 계속 바뀌면서 LCK 시즌 중반 이후 DRX의 성적이 떨어졌습니다. 팀은 결국 스스로를 끌어올리고 토너먼트의 약자가 되었습니다.

DWG KIA

일반적으로 DWG KIA로 알려진 DAMWON KIA는 현장에서 자신을 알린 또 다른 한국의 프로 e스포츠 조직입니다. 그들은 LCK에서 최고의 경쟁자입니다.

DWG KIA는 2022 봄 정규 시즌에서 11승 7패의 기록으로 3위를 차지했습니다. 팀은 준결승에서 Gen.G에게 2-3으로 패하기 전에 준준결승에서 Fredit BRION을 휩쓸고 전체 3위에서 4위를 기록했습니다.

2022년 롤드컵은 팀이 토너먼트의 경쟁자를 알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도전했습니다. DWG KIA는 토너먼트에서 상대적으로 낮은 순위를 기록했지만 무실점으로 나가지 않았습니다. Deft, ‘ShowMaker’ 허수, ‘Kellin’ 김형규 등 나머지 선수단은 준결승에서 Gen.G에게 결국 패할 때까지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

SportsBET에서 제공하는 모든 스포츠 이벤트를 즐기세요

Gen.G

마지막으로 한국의 또 다른 최상위 팀은 Gen.G입니다. 이전에 KSV Esports로 알려졌던 그들은 2020년에 6번째로 가장 가치 있는 e스포츠 조직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들이 번성하는 게임 중 하나는 리그 오브 레전드입니다. 핵심 선수인 정지훈, 김 ‘Peyz’ Su- 환, ‘도란’ 최현준.

Gen.G는 결승전에서 T1을 3-0으로 물리치고 2022 LCK 서머 스플릿에서 우승하며 2022 월드 챔피언십에 진출했습니다. Worlds에서 Gen.G는 100 Thieves, CTBC Flying Oyster, Royal Never Give Up과 대결했습니다. 1위를 마친 그들은 8강전에서 세 번째 한국 시드 DWG KIA와 대결하여 3-2로 승리했습니다. 4번시드 한국팀인 DRX에게 1-3으로 패한 것은 Gen.G의 준결승 운명이었다.

챔피언십 패배에도 불구하고 그들의 팀은 여전히 현장에서 최고 중 하나로 간주됩니다. 탄탄한 라인업은 Gen.G가 토너먼트에서 여러 승을 거둔 이유 중 하나입니다.

2022년 한국 리그 오브 레전드 상위 5위 선수

한국은 세계에서 가장 재능 있는 리그 오브 레전드 선수의 대다수를 배출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 선수들은 또한 모든 e스포츠에서 최고의 선수로 간주됩니다 . 다음은 팀을 승리로 이끈 2022년 게임에 영향을 줄 수 있었던 일부 선수입니다.

‘쵸비’ 정지훈

한화생명 e스포츠를 떠난 후, 쵸비는 팀 내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으로 젠지와 함께 새로운 삶을 찾았습니다. 그는 플레이어로 플레이하는 모든 매치업에서 항상 자신의 흔적을 남길 것입니다. Gen.G Esports는 피넛, 룰러 등 꾸준히 LCK 정상에서 경쟁할 수 있는 선수들로 구성된 팀에 합류시킨 Gen.G Esports의 따뜻한 환대를 받았습니다.

한국 신동은 이제 Griffin과 함께했던 시간에서 지배적 인 캐리로서의 역할로 돌아가 그의 미친 라인과 스커 미싱 기술을 보여주는 데 모든 관심을 기울일 수 있습니다. 실력으로 1위를 차지했어야 했지만 우리 모두가 알다시피 재능만으로는 리그 오브 레전드에서 최고 선수가 될 수 없습니다.

‘케리아’ 류민석

Keria는 2022년 세계 선수권 대회 최고의 선수로 나옵니다. 그는 그 명단에 있는 다른 선수들 사이에서 크게 눈에 띕니다. Faker는 Keria가 자주 팀의 오더를 맡고 모든 사람의 주의를 적절한 행동 방침으로 안내한다고 언급했습니다.

그는 샷콜 임무 외에도 실행에 있어 흠잡을 데가 없다. 스플릿 내내 Keria는 Thresh 후크로 MadLife를 모방하면서 연극을 해왔습니다. 이 때문에 Keria는 전 세계 최고의 지원가일 뿐만 아니라 현재 리그 오브 레전드 최고의 선수이기도 합니다.

‘온너’ 문현준

원너는 2022년 한국에서 가장 눈에 띄는 선수 중 한 명이다. T1의 정글러로서 활약을 인정받고 있다. 경쟁 현장에 대한 경험이 거의 또는 전혀 없음에도 불구하고 Oner는 톱 티어 플레이어로 자리 매김하면서 인상을 남길 수 있었습니다.

그는 Poppy와 같이 덜 알려진 챔피언까지 다양한 챔피언을 지휘할 수 있습니다. 말할 것도 없이, 그 남자는 미친 Lee Sin과 Viego를 동반합니다. 그러나 T1 스타터로서의 스트레스를 처리하는 Oner의 능력은 그를 돋보이게 합니다. 새로운 리그 시대의 가장 큰 전망 중 하나는 이제 막 시작하는 것이지만, 우리는 Oner가 곧 무언가를 성취할 것이라고 확신할 수 있습니다.

‘구마유시’ 이민형

Gumayusi는 리그 오브 레전드의 최고 선수인 Faker와 인연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힘만으로 선발 로스터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그는 여러 차례 자신의 기술을 입증했습니다. 그의 비인간적 인 메커니즘 때문에 그의 스트림이나 프로 뷰를 보는 것에 대해 생각해야 할 것입니다.

구마유시의 높은 잠재력과 빠른 성장세를 감안할 때 여전히 발전의 여지가 있는지 의구심이 든다. 그는 본질적으로 리그의 모든 한국 ADC를 이겼습니다. 글로벌 규모에서 경쟁하는 것만이 그에게 더 어려운 목표를 제시할 수 있습니다. Gumayusi는 T1이 MSI로 가는 것과 함께 그가 월드 챔피언 재료인지 확인하기 위해 테스트를 받을 것입니다.

‘페이커’ 이상혁

2013년에 데뷔했음에도 불구하고 Faker는 여전히 그의 세대 최고의 선수 중 한 명입니다. 그는 그 시대의 다른 많은 선수들처럼 막 은퇴할 수 있었을 때 그가 얼마나 좋은지 여전히 세상에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의 열정은 그를 토너먼트에서 지켜준 것입니다.

이제 T1이 이번 시즌 강력한 로스터를 구성했으므로 Faker는 베테랑이자 새로운 세대의 플레이어를 이끄는 리더가 될 것입니다. 그와 그의 성미가 낮은 행동은 어떤 조직이 원하든 죽도록 존재하는 유형입니다.

Faker가 최고는 아닐 수 있지만 그의 태도와 리더십은 모든 팀을 훨씬 더 높은 수준으로 끌어올릴 수 있습니다.

한국 리그 오브 레전드 팀에 베팅

한국의 리그 오브 레전드 e스포츠 현장은 특히 재능 있는 팀과 선수들이 정상을 놓고 경쟁하는 모습을 지켜보는 것이 흥미진진합니다. T1과 DRX가 리그 오브 레전드 현장의 선두주자가 되면서 두 팀에 베팅할 때 큰 상금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e스포츠에 베팅할 때 승리 확률을 높이려면 스포츠북 보너스를 사용하십시오.

SportsBet 등록하고 다양한 스포츠 베팅 옵션을 즐기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